주섬주섬 싸주신 검정 봉지… 고맙고 놀라운 선물



풍요로운 한가위만 같아라~. 추석이 되면 곡식도 익어가고 과일도 잘 익어서 탐스럽고 새콤달콤 맛있다. 먹을 것이 부족한 시절 무엇이든 풍족한 가을, 한가위만 같아라 하는 말로 서로 인사를 나눴다.요즘엔 명절이 돼도 선물을 안 주고 안 받는 시대가 됐다. 받으면 부담이고 나도 해 드려야 한다는 부담감 때문일 것이다…
기사 더보기


파워볼총판 요율


추천 기사 글